총 게시물 358건, 최근 0 건
 

 

경기도, 2015 대한민국 우리술 품평회 최다 입상

기자명 : 이지연기자 입력시간 : 2015-11-02 (월) 09:02
경기도에서 빚은 명주(名酒)가 ‘2015 대한민국 우리 술 품평회’를 휩쓸었다.
 
도에 따르면, 농림축산식품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가 주최한 ‘2015 대한민국 우리술 품평회’에서 도에서 출품한 8종의 술이 7개 부문에서 입상했다.
 
이 대회는 전국 225개 전통주가 출품돼 생막걸리, 살균막걸리, 약주·청주, 과실주, 증류식소주, 일반증류주, 리큐르, 기타주류 등 8개 부문에서 각 4점씩 32개 제품을 선발했으며, 전국에서 225점이 출품된 가운데 경기도는 13개 업체가 19점을 출품해 대상 3점, 최우수상 3점, 우수상 1점, 장려상 1점에 선정되는 기염을 토했다.
 
대상은 생막걸리부문의 느린마을라이트막걸리(포천/배상면주가), 약주·청주부문 산양산삼가든 별(광주/대농바이오), 기타주류 부문 허니비와인(양평/아이비영농조합) 등 3점이다.
 
누룩을 이용한 생쌀발효법으로 제조한 느린마을라이트막걸리는인공감미료를 전혀 첨가하지 않고도 맛과 향이 잘 어울리며, 막걸리의 포만감을 줄였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산양산삼가든 별은 인삼을 이용한 술에서 흔히 나는 인삼특유의 흙냄새가 없고 맛과 향이 뛰어나다. 허니비와인은 벌꿀을 발효해 만들어 달콤하고 은은한 향과 부드러운 목 넘김이 강점이다.
 
최우수상은 살균막걸리 부문 주시락가평잣막걸리(가평/우리술), 증류식소주 부문 한주(안성/한주양조), 리큐르 부문 오매락(포천/배상면주가) 등 3점이 차지했다.
 
이와 함께 포천 배상면주가의 김아락25는 일반증류주 부문 우수상에, 용인 술샘이화주의 술샌은 생막걸리 부문 장려상에 각각 선정됐다.
 
전국 225개 제품 중 32점이 입상의 영예를 안은 가운데 경기도는 이 중 8점을 입상작에 올리며 전국최고의 경기도 위상을 높였다.
 
우리술 품평회 시상식은 29일 오후 2시 가평에서 열리는 자라섬페스티벌 개막식에서 진행됐다.
 
도 관계자는 “전국 시도에서 엄선된 지역의 내로라하는 술중에서 입상한 경기도의 대표 우리술은 도내에서 생산된 농산물을 이용해 맛과 향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는 오는 11월 12일부터 15일까지 킨텍스에서 열리는 ‘G푸드 비엔날레 2015’를 비롯해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푸드 위크 코리아(FOOD WEEK KOREA) 2015’에 전통주 홍보관을 운영하는 등 우수한 우리술 홍보를 위해 적극적인 행보를 이어갈 계획이다.
 
(코리아뉴스타임 이지연 기자) ppap@daum.net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970 / 등록일:2012년 2월8일 / 회장:이재호 / 발행인:김용숙 / 편집인:김용숙 / 청소년보호책임자:이규진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101안길2(잠원동 11-6번지)4층 / TEL:02-546-5742 / 긴급문의 :010-3190-0513
Copyright ⓒ 코리아뉴스타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