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관광 2 페이지 > 코리아뉴스타임

제목
조국(54) 법무부 장관의 아들 조모(23)씨는 대체 누구에게 논문을 지도 받았을까. 조씨는 2013년 서울대 법학연구소 공익인권법센터에서 학교폭력 관련 논문을 썼다고 하지만, 정작 인권법센터에서 조씨 논문을 지도했다는 사람은 나타나지 않고 있다.2013년 당시 인권법 센터 소속 교수들 가운데 조씨 논문을 지도했다고 나서는 교수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인턴활동증명서상 조씨는 한영외고 3학년이던 2013년 7월부터 한 달간 인권법센터에서 ‘학교폭…
8세 의붓딸을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30대가 실형을 선고받았다.A(37)씨는 2014년 전 남편 사이에서 얻은 딸이 있는 B씨와 혼인을 하고 슬하에 자녀들을 뒀다 그러던 지난해 6월 저녁 A씨는 집에서 자려고 침대에 누은 의붓딸 C양(당시 만 8세)에게 "엄마에게 비밀이야. 우리 둘만 아는 비밀이야"라며 아이를 추행하고 유사강간을 했다. 이에 더해 A씨는 C양을 강간한 혐의도 있다.A씨의 범행은 아내 B씨에 의해 발각됐다. A씨와 딸,…
영천시국학기공협회 구성식 회장 국학기공은 1980년 일지 이승헌 글로벌사이버대학교 총장의 무료 공원 수련지도로 시작되었으며, 지난 37년간 그 뜻을 함께하는 수많은 국학기공 지도자들이 양성되어 전국 방방곡곡에서 대한민국의 건강과 희망찬 새벽을 여는 국민 건강운동으로, 현재는 현대인에 맞게 그 정신과 수련법이 뇌과학을 바탕으로 학문적으로 체계화되어 계승 발전되었다.국학기공은 한민족 고유의 심신수련법으로 단군시대(고조선)때부터 이어져와 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