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게시물 34건, 최근 0 건
 

 

장애 비장애 어린이 발레리나, 프로야구 시구 시타자로 그라운드에 올라

기자명 : 김이준기자 입력시간 : 2015-08-24 (월) 19:45
장애아동과 비장애아동이 함께 참여하는 '더불어 행복한 발레단' 3기 단원 아이들이 넥센 히어로즈 구단 홈경기에 선다.
 
넥센 히어로즈 구단은 25일 목동구장에서 열리는 KT와의 홈경기의 시구·시타자로 '더불어 행복한 발레단' 3기 소속의 장애·비장애아동 2명을 선정했다.
 
'더불어 행복한 발레단'은 보건복지부와 서울발레시어터(단장 김인희)가 함께 운영하고 있으며, 발달장애아동과 비장애아동이 함께 발레를 배우는 과정을 통해 장애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자 창단된 어린이 발레단이다.
 
시구·시타자로 선정된 아이들은 발달(지적)장애 3급의 양혜민 어린이(12세)와 비장애아동인 곽서은 어린이(11세)로, 둘은 발레단 3기 연습시에도 장난치며 서로 친하게 지내는 사이다.
 
발레단 어린이답게 넥센 히어로즈 구단에서 제공하는 구단복과 발레치마(튜튜)를 입은 발레리나의 모습으로 마운드에 오를 예정이며, 함께 참여하는 시구·시타를 통해 최고의 호흡을 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비장애아동 곽서은 어린이(11세)는 "발레단 연습할 때 좋은 친구가 생겨서 좋았는데, 이렇게 같이 야구도 할 수 있게 되어서 좋다. 앞으로도 혜민언니와 좋은 추억을 많이 만들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보건복지부 관계자는 "장애아동이 비장애아동과 함께 프로야구 경기의 시구·시타자로 나서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매우 고무적인 일이며,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더불어’ 함께하는 모습을 보여줄 수 있는 좋은 계기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한편, '더불어 행복한 발레단' 3기는 11월 1일,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용'에서 그간 열심히 땀 흘려 준비한 결실을 무대에 공개한다.
 
이날 공연에서는 단순히 발레를 잘 하는 아이들의 모습이 아닌 장애를 넘어 함께여서 ‘더불어 행복한’ 아이들의 모습이 펼쳐질 예정이다. 
 
발레단 관련 자세한 사항은 보건복지부 장애인정책국 페이스북(facebook.com/mohwprable)이나 서울발레시어터 홈페이지(
www.ballet.or.kr)를 참조하면 된다.
 
[코리아뉴스타임 김이준 기자] wsnews@hanmail.net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970 / 등록일:2012년 2월8일 / 회장:이재호 / 발행인:김용숙 / 편집인:김용숙 / 청소년보호책임자:이규진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101안길2(잠원동 11-6번지)4층 / TEL:02-546-5742 / 긴급문의 :010-3190-0513
Copyright ⓒ 코리아뉴스타임. All rights reserved.